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사이트맵


Book Mark

오만-미국 통상 현황 및 전망

  • 통상·규제
  • 오만
  • 무스카트무역관 이영희
  • 2016-12-05
Keyword #오만 #미국 #FTA

- 오만은 전통적으로 미국과 정치·경제분야에서 우호적 관계 유지 -

- FTA 체결 이후 양국 간 무역·투자분야 교류 활발

- 오만은 미국의 대중동 진출 교류 거점역할 수행 -

 

 


□ 오만-미국 FTA 체결 현황


   (오만-미국 FTA) 오만-미국은 양국 간 경제 개혁과 개방을 촉진하기 위해 2006 1 FTA 체결했으며, 이 FTA 2009 1 발효됐음.

    - 2003 부시 행정부는 중동지역자유무역지대(Middle East Free Trade Area) 설립 계획을 발표하고, 일환으로 오만과의 FTA 추진했으며, 2005 12월부터 FTA 협상 시작

    - 오만은 미국이 FTA 체결한 다섯 번째 아랍국가임.

     · 미국의 대오만 FDI는 2008년 8억8400만 달러에 머물렀으나, FTA 체결 이후인 2011년 9억9000만 달러로 약 12% 증가한 바 있음.

 

   이 FTA 양국 간 상품 서비스 부문 교류 기회 확대 및 무역·투자 증진을 골자로 하고 있음.

    - 이 FTA 통해 산업 소비재를 중심으로 대부분의 양국간 관세가 철폐됐으며, 미국 회사의 경우 오만 진출 시 오만측 파트너 없이도 자회사(subsidiary) 세울 있음(, 이 회사의 모든 주주들이 미국 국적 소유자일 경우에 한함).

 

2013~2015년 오만-미국 교역 동향

                                                                                                                         (단위: 백만 배럴, %)

대미 원유 수출

2015

점유율

2014

점유율

2013

점유율

금액 및 비율

0

0

0

0

0.9

0.30

 

                                                                                                                                   (단위: 천 달러, %)

대미 상품 수입

2015

점유율

2014

점유율

2013

점유율

금액 및 비율

1,460,286

5.00

1,264,705

4.30

1,514,645

4.40

 

                                                                                                                                   (단위: 천 달러, %)

대미 비석유품목

수출·재수출

2015

점유율

2014

점유율

2013

점유율

금액 및 비율

531,555

6.53

743,110

7.82

557,326

5.8

 자료원: NCSI 2016 Statistical Yearbook

 

  (참고) 싱가포르는 GCC(The Gulf Cooperation Council, 오만을 포함한 6 걸프국가로 구성) GSFTA(The GCC-Singapore Free Trade Agreement) 체결했으며, 2013 9 1일 자로 발효

    - 이 FTA 오만의 두 번째 FTA로,FTA 통해 양국 간 특혜 관세(preferential tariff) 적용되며, 싱가포르는 대오만 수출 시 99% 제품군에 대해 관세 철폐 효과를 누림.

 

□ 오만-미국 투자 진출 현황


  오만 투자기업인 Investcorp 워싱턴 시애틀에 위치한 41 사무실 건물을 22300 달러 구입한 있음.

    - 2016 2, Investcorp 워싱턴 DC 733 10번가에 위치한 사무실 건물을 18000만 달러 인수한 있음.

 

   오만-미국 FTA에 의해 미국 국민과 기업은 오만에서 현지 파트너의 지정 없이도 오만에서 회사를 설립할 수 있음.

    - 오만 내에서 활동 중인 대표적인 미국 기업은 General Electric, Occidental 등이 있음.

    - GE: 전력 생산 공급, 오일 가스 생산, 의료 인프라 프로젝트 다양한 분야에 진출  

    - Occidental: 오만 중남부쪽의 Safah 오일 가스 개발 관련 지역을 중심으로 오만 내 주요 에너지 개발 회사 하나로 자리매김했으며, 오만 자국민 채용 정책의 일환인 Omanization을 80% 이상 달성

     · Glass Point: 캘리포니아에 본부를 둔 재생에너지 관련 회사로 FTA 발효 이후인 2011년 오만 진출

     · Dover: FTA 이후인 2010년 진출했으며, 오만 자국민 채용 정책의 일환인 Omanization을 70% 이상 달성


  ㅇ 한편, 2015년 11월 오만은 광산 채굴권 종료에 따른 미국측 투자자가 제기한 소송에서 승소한 바 있음.

    - 오만 상공부에 따르면, 국제투자분쟁조정기구(ICSID, International Centre for Settlement of Investment Disputes)는 오만-미국 FTA 발효 이후 최초로 제기된 이 소송에서 오만측이 승소했다고 밝힌 바 있음.


 (참고) 오만 리얄화- 달러화 페그제

 

  ㅇ 오만은 자국통화를 미 달러화와 연동시키는 소위 페그제를 지속 실시하고 있어 미국 경제와의 연관성이 높으며, 특히 미국의 금리 인상 시 오만의 동반 인상 조치 가능성이 대두되고 있음.

 

   최근 2016년도 3분기에 오만 리얄화- 달러화 페그제 폐지 가능성이 제기되며 시중 은행에서 환율 조정 움직임이 보였으나, 오만 중앙은행은 9월 5 오만 리얄화- 달러화 페그제가 지속될 것이라고 발표하면서 기존 1OMR=0.3845 USD 고정환율도 현행대로 유지

 

  연방준비위원회의 2015년 12 금리 인상 시 오만 정부는 페그제에 따른 금리동반 인상 조치를 취하지 않았으나, 페그제 유지를 위해 2017년까지 금리인상이 불가피 것이라는 의견이 지배적

    - , 금리인상이 투자 위축으로 이어져 내수경기 활성화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칠 있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어 급격한 변화는 없을 것이라는 전망 우세

 

참고: 오만 은행 현행 예대 금리

구분

예금

대출

개인

1.75%

4.75%(6% 상한제 지속)

법인

2.25%

5.1%

자료원: 오만 시중 은행


□ 시사점

 

   오만은 전통적으로 미국과 정치 및 경제분야에서 우호적 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특히 FTA 체결 이후 양국 간 무역 및 투자 분야의 교류가 활발해진 것으로 평가됨.


  ㅇ 미국의 대중동 진출 및 교류 거점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오만은 중동지역 내 비교적 안정된 정치 상황을 유지하고 있어, 대중동 진출 시 오만을 교두보로 하는 미국의 전략을 면밀히 검토하는 것이 바람직함.



자료원: Times of Oman, USTR, 싱가포르 투자청, 주오만 미대사관, Observer 및 KOTRA 무스카트 무역관 자료 종합


<저작권자 : ⓒ KOTRA & KOTRA 해외시장뉴스>

공공누리 제 4유형(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KOTRA의 저작물인 (오만-미국 통상 현황 및 전망)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국가별 주요산업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입력
0 /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