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사이트맵


Book Mark

2018년 다마스커스 국제박람회 참관기

  • 현장·인터뷰
  • 요르단
  • 암만무역관 최명근
  • 2018-12-03

- 1954년 처음 개최, 올해로 60회째 -  

- 시리아 내전 발생 이전 수준의 경제회복은 상당 기간 소요 예상 -



 

□ 전시회 개요


전시회명

제60회 다마스커스 국제 박람회(60th Damascus International Fair)

기간

2018.10.6.~15.

장소

International fair ground of Damascus(Damascus countryside – airport road – bridge 4)

전시품목

종합 품목

참가업체 수

1,700개 업체(93,000㎡)

주최

Public Establishment for International Fairs and Exhibitions(PEIFE)

홈페이지

peife.gov.sy/en/


□ 전시회 이모저모

  ㅇ 다마스커스 국제 박람회는 1954년 이후 매년 개최되는 시리아에서 가장 큰 국제 박람회임.

    - 시리아 내전으로 인해 2012~2016년 5년간 박람회 개최가 중단됐으나 2017년에 재개했고 2018년도에도 개최함. 

    - 과거부터 다마스커스 박람회는 시리아 국민에게 세계 경제교역의 창구로 여겨지고 있으며 시리아의 중요한 경제행사로 손꼽힘.

    - 단순 전시뿐만 아니라 각종 부대행사(세미나, 강연, 홍보행사)가 진행되고 각종 문화행사(시리아 및 아랍 예술가들의 뮤지컬, 민속 무용 등)도 이뤄지고 있는 문화·경제 교류의 장임.


  ㅇ 올해 박람회 면적은 현지 발표 기준으로 약 9만3000㎡로 1700개사의 국내외 기업이 참가

    - 현지에서 발표한 국가별 참가 현황 자료는 없으나 중국, 러시아, 이란, 벨라루스, 인도, 이라크, 덴마크, 레바논, 요르단, 아르메니아, 리비아, 이집트, 체코, 브라질 등의 국가에서 현지 에이전트 등을 통해 참가한 것으로 파악됨.

    - 참여 비중이 높은 러시아는 약 90개사가 참가해 농업 관련 장비, 발전기, 재건축재료 분야, 태양광 시스템 등 분야의 제품을 전시했음. 그다음으로 참가 비중이 높은 이란(50개사), 중국(50개사)은 재건축재료, 자동차, 엘리베이터, 시멘트, 공장 생산설비 분야에서 제품을 전시했음.

    - 국제 박람회 기간 시리아는 면직물 및 식품 분야에서 쿠웨이트와 약 70만 달러의 달하는 수출계약을 맺었고 러시아와도 식품 분야에서 수출계약을 맺는 등 소기의 성과도 달성했음.

    - 시리아 정부는 올해 전시회에서 최초로 직접 개발한 항공기를 전시하는 등 자체 기술력을 어필하는 행보를 보임. 현재 시리아 내부적으로 중요한 이슈인 재건 전시관을 구성해 정부차원의 재건 의지도 피력함. 


주요 전시회 사진 

word_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