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사이트맵


Book Mark
  • 상품·산업
공유하기

이탈리아 식품시장, 건강을 향한 끝없는 갈망

  • 트렌드
  • 이탈리아
  • 밀라노무역관 유지윤
  • 2016-11-08

- 글루텐프리, 식물성 식품을 중심으로 일반 소비자에게 인기 상승 -

- 건강주의자들, 온라인 식품 구매로 온라인시장 성장 -

 

 

 

  이탈리아 집밥, 지중해식 식단의 변화

 

  ㅇ 이탈리아 식품 시장은 웰빙·건강식의 승리

    - 지방과 오일은 적게, 설탕 대신 감미료, 통곡물, 콩류, 쌀 위주의 식단, 소화 잘 되는우유, 비타민과 미네랄 함유제품, 글루텐프리 제품, 내추럴 참치 선호 등 피자와 파스타, 달콤한 디저트로 대표됐던 이탈리아인들의 밥상에서 변화 감지

    - 닐슨의 조사에 따르면 2015 2월부터 1년간 이탈리아의 웰빙·건강식품은 판매량에서 9.8%, 매출액에서 11% 큰 폭으로 증가해 총 매출 17억 유로 기록

    - 반면, 이탈리아 식품시장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파스타, 우유, 오일, 커피 등의 기본 식품류와 밀가루, 계란 등의 기본 식재료는 판매량과 매출액에서 모두 하락세

 

이탈리아의 식품 소비 트렌드

                                                                 (단위: 2015/2016대비 증감률/십억 유로)

external_image

자료원: 일간지 il sole 24 ore

 

  ㅇ 조사 전문기관인 닐슨에 따르면 웰빙·건강식은 다음과 같이 세가지로 정의할 수 있으며, 이와 연관된 제품의 판매가 지속적 증가 추세

    - 기본에 충실한 음식: 이탈리아인들은 100% 자연재료로 만든 음식, 인공 색소를 사용하지 않은 음식, GMO 프리 음식, 인공 향료를 사용하지 않은 채소와 과일로 된 음식, 섬유소가 풍부한 음식, 유기농 식품을 중요한 건강식의 특징으로 여김.

    - 더 적게, 더 많이: 콜레스테롤, 지방, 나트륨, 설탕, 탄수화물, 과당, 카페인, 글루텐은 더 적고 열량이 가벼운 음식 선호하며, 칼슘 강화식품, 단백질과 비타민, 미네랄 함유량과 불포화 지방산이 풍부한 제품 판매량 증가

    - 자연의 맛과 풍부한 영양소: 건강식이라고 해서 음식의 맛을 포기하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자연재료로 만들어 알러지 유발 성분은 뺀, 건강에 좋은 영양소가 더 풍부한 음식을 의미

 

2016년 이탈리아 건강식품 트렌드 분석

 

  ㅇ 파스타보다 곡물류 선호  

    - 이탈리아인들의 식단이 파스타에서 다양한 곡물로 변화하기 시작해 이와 함께 대두된 대표적인 웰빙·건강식품인 필수영양소가 풍부한 곡물류의 소비가 증가

    - 2015 5월까지 1년간 전년동기대비 34%의 매출 증가율로 총 1,200만 유로의 매출 기록. , 밀은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해 이탈리아인들은 더 이상 밀을 건강한 먹거리 인식하고 있지 않다는 것을 보여줌.

 

2015년 곡물별 판매량 및 증가율

 external_image

자료원: nielsen


  ㅇ 글루텐프리 식품

    - 일부 알레르기가 있는 소비자에만 구매하던 글루텐프리 식품이 건강식품으로 여겨지며 하나의 유행으로 매출 고공 성장 중

    - 카무트, 스펠트 밀, 쌀 등의 식재료로 만들어진 빵, 파스타, 비스켓 등이 식품이 시장에 대거 출시돼 웰빙·건강 식품으로 인식되며 식품 소비 트렌드를 이끄는 주요 역할

 

  ㅇ 누구나 즐기는 식물성 식품 

    - 닐슨 조사에 따르면 2015 850만의 이탈리아 가정이 최소 한 개 이상의 식물성 식품을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채식주의자만이 아니라 균형잡힌 식생활을 원하는 웰빙에 관심 많은 사람들도 건강한 먹거리로 식물성 식품 선택

    - 특히 콩을 재료로 한 식품의 판매는 전년대비 62% 증가율을 보이며 급성장, 두유, 두부, 식물성 햄버거, 디저트 등 콩 식품의 활발한 소비가 이루어고 있으며 이외에도 아몬드, 헤이즐넛, , 코코넛 등을 재료로 한 음료의 약진이 두드러짐.     

 

□ 건강식품은 온라인시장에서도 열풍 


  ㅇ 건강주의자들의 트렌드, 온라인 식품 쇼핑 

    - 이탈리아에서 활발한 성장을 보이는 전자상거래 시장, 그 중에서도 식품 분야는 2015년 전년대비 27% 성장을 기록, 전체 전자상거래 매출의 3%를 차지하며 매년 성장세 유지

    - 건강과 웰빙에 관심 많은 소비자들은 쉽게 구매하기 어려운 건강식품과 식재료를 온라인 마켓을 통해 구입, 건강식 소비자의 증가는 이탈리아 전자상거래 시장 규모 성장에 한 몫 담당  

 

  ㅇ 이탈리아의 대표적 온라인 식품판매 플랫폼은 다음과 같음. 

    ① 아마존 이탈리아의 식품관

    - 2015년 오픈한 아마존 이탈리아의 식품관은 전자상거래 시장의 식품 분야 성장을 견인, 대형 유통 체인에 대항해 식품 유통의 지평을 넓히는 역할 

    - 아마존 식품관은 이탈리아 기업 이외에도 해외의 다수의 브랜드 제품들을 판매하고 있어 선택의 폭이 넓으며 해외 브랜드의 건강식품을 구매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음.    

    ② 프리미엄 푸드마켓 스타트업, foodscovery

    - 2014년 탄생한 프리미엄 푸드 분야의 스타트업인 foodscovery는 이탈리아 각 지역의 특산품과 식품 명인의 제품을 소개, 판매하는 스타트업 플랫폼으로, 상품의 생산자를 함께 명시해 신뢰감 형성으로 믿음직스러운 먹거리 구매처라는 인식 형성

    - 제철의 웰빙, 건강식 식재료 위주의 상품 판매가 이루어지며, 유기농(bio)과 글루텐프리의 특화된 카테고리 뿐 아니라 식재료부터 미용식품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상품 판매로 웰빙과 건강에 관심 많은 소비자들에게 인기

 

foodscovery홈페이지

external_image

자료원: foodscovery.com

 

□ 시사점

 

  ㅇ 이탈리아 웰빙·건강식품 급부상으로 온라인 식품시장 함께 성장 

    - 2015 2월부터 2016 2월까지 1년 동안 이탈리아의 전통 밥상의 기본적인 식재료인 파스타, 우유, 오일, 밀가루, 계란 등은 판매량과 매출액에서 모두 하락세이나 웰빙·건강식품은 판매량과 매출액 모두 큰 폭으로 증가해 총 매출 17억 유로 기록

    - 온라인 식품시장 활성화로 건강한 식재료에서 해외 건강식품까지 손쉽게 구매할 수 있게 되며, 2015년 이탈리아 온라인 식품시장은 전년대비 27% 성장   

 

  ㅇ 향후 현지 식품 수출을 원하는 한국업체는 이탈리아의 건강식품 트렌드 확인을 통해 더 타깃팅된 제품으로 시장 진출을 노려볼 수 있음. 

    - 밀보다는 다양한 곡물류의 소비 증가, 글루텐프리, 유당프리 등의 식품 선호, 식물성 식품과 음료 구매 증가는 이탈리아 식품 시장을 이끄는 트렌드

    - 지방, 나트룸, 설탕은 더 적게, 영양소는 더 풍부한 건강한 자연식품의 소비는 모든 소비자에게 공감을 얻는 식품으로 한국의 해조류 및 발효식품을 중심으로 시장 공략 가능

 

  ㅇ 웰빙·건강식품 또한 온라인 시장이 급성장함에 따라 온라인 플랫폼 진출을 통해 이탈리아 식품시장 진출 모색 가능

    - 식품 수출을 위해 이탈리아의 식품 수입허가 원료 및 인증 요건을 숙지하고 있어야 하며 통관 관련 법규와 절차, 라벨링에 대한 이해와 함께 현지 바이어 발굴이 이루어져야 할 것   

    - 이탈리아 건강식품 트렌드에 맞는 아이템으로 접근하되, 상대적으로 비용과 마케팅 측면에서 유리한 온라인 판로를 개척한다면 이탈리아 식품시장에 진출 가능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 

 

 

자료원: 일간지 il sole 24 ore, Nielsen 식품시장 보고서, 밀라노 무역관 자체분석


<저작권자 : ⓒ KOTRA & KOTRA 해외시장뉴스>

공공누리 제 4유형(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KOTRA의 저작물인 (이탈리아 식품시장, 건강을 향한 끝없는 갈망)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국가별 주요산업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입력
0 /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