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사이트맵


Book Mark

독일, 코로나 사태로 집콕하며 보드게임을 즐기는 중

  • 트렌드
  • 독일
  • 프랑크푸르트무역관 송계숙
  • 2020-12-18

- 코로나19로 무료해진 독일 560만, 정기적으로 보드게임으로 여가생활 즐겨 -

- 현지 감성에 맞춘 재미있는 보드게임으로 독일시장 진출 모색 필요 –

 

 

 

독일인들은 평소에 가족이 모여서 퍼즐, 카드놀이, 보드게임 등의 놀이를 즐겨한다. 코로나 록다운으로 여행할 수 없게 되고 지인과 만남이 어려워지자 독일에는 가정에서 온 가족이 함께 할 수 있는 게임 붐이 일고 있다. 그로 인해 보드게임 및 장난감 산업이 호황을 누리고 있다.

 

약 80%의 독일 어린이들 가정에 퍼즐, 카드놀이, 보드게임 놀이 도구 소유

 

보드게임은 독일인들 사이에 가장 인기 있는 여가 활동 중 하나이다. Allensbach 연구소 조사에 의하면, 약 3300만 명의 독일인들이 적어도 가끔 보드게임을 하고 약 560만 명이 정기적으로 게임을 한다고 한다. 특히 젊은 성인층과 일반 가정에서 보드게임이 인기를 끌고 있다. 독일에서 가장 잘 알려진 보드게임 제조사 중 두 곳은 Ravensburger AG와 Hasbro이다. 2018년 독일 Ravensburger의 매출액은 약 2억 유로였고 같은 해 Hasbro의 매출액은 약 3700만 유로였다. 독일인의 절반은 집에 최대 10개의 보드게임을 보유하고 있다고 한다. 퀴즈 및 상식, 논리적 사고와 순발력을 필요로 하는 게임이 인기가 많다. 대다수의 독일인은 보드게임의 가격이 최대 20유로까지가 적당하다고 생각한다. 약 80%의 독일 어린이들이 가정에 퍼즐, 카드놀이, 보드게임 놀이 도구를 소유하고 있다.


보드게임 중 가장 잘 알려진 것은 “화내지 마세요”(Mensch ärgere Dich nicht)이며 설문조사 응답자의 88%가 이 게임을 해봤다고 한다. 그 다음은 Monopoly로 87%가 놀이 경험이 있다고 한다. Monopoly는 한국의 부루마블과 유사한 독일인들이 즐기는 보드게임으로 미국의 Hasbro사의 제품이며 총 37개 언어로 100개국 이상에서 판매되고 있다. 2018년 설문 조사에 참여한 응답자의 약 25%가 매주 여러 차례에 걸쳐 가족과 보드게임을 한다고 답했으며, 매월 여러 번 이상 게임을 하는 응답자는 77%에 달했다.

 

2018년 독일 가정 보드게임 놀이 빈도

   (단위: %)

external_image

자료: Statista


2018년 Statista 설문 조사에서 부모의 74%가 자녀를 위한 보드게임 구매 시 구매 결정 요인으로 재미를 중요하게 생각한다고 대답했다. 지식 습득 등 교육적인 목적으로 게임을 구매하는 비중은 상대적으로 적었다.


독일 부모·자녀를 위한 보드게임 구매 결정 요인

(단위: %)

external_image

자료: Statista

 

2019년 독일의 가정 놀이(보드게임과 카드놀이, 퍼즐) 등의 판매는 약 5억9400만 유로였다. 2013년부터 약 50% 증가한 수치이다.


독일 2005~2019년 가정놀이(보드게임, 카드놀이, 퍼즐) 매출

(단위: 백만 유로)

external_image

자료: Statista

 

보드게임, 코로나로 인한 독일인의 여가 생활 변화의 수혜

 

게임출판사협회(Spieleverlage eV)의 임원인 K 씨는 “독일인들의 여가 생활 방법이 코로나 사태로 인해 변했습니다. 사람들은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짐에 따라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놀이를 위해 돈을 더 지출하게 되고 그로 인해 장난감 산업이 혜택을 보고 있습니다. 특히 보드게임, 퍼즐, 공작 놀이 용품, 야외놀이기구가 인기가 있습니다. 올해 초부터 매출이 21% 증가했습니다. 일반적으로 연간 성장률이 약 10%인 것에 비해 강력한 성장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업계에서 가장 큰 승자는 성인용 게임이 30% 증가하고 성인용 퍼즐 판매가 61% 증가로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어린이용 퍼즐은 약 20% 증가하고 어린이용 카드놀이는 13% 판매가 증가했습니다”라고 올해 장난감 산업의 호황을 설명했다.

 

독일의 많은 부모들 자녀들의 성탄절 선물로 ‘올해의 놀이상’ 수상제품 구입 


독일 올해의 놀이(Spiel des Jahres) 협회의 가장 중요한 목적 중 하나는 게임을 문화 자산으로 홍보하는 것이다. 협회는 1978년에 저널리스트, 게임 평론가, 작가 및 기타 전문가에 의해 설립됐으며, 우수한 보드게임을 발굴하고 보급해 건강한 가정과 사회를 만들어 가는 데 앞장서고 있다. 협회는 아픈 어린이들을 위해 병원에 장난감을 무료로 제공하기도 하고 게임 전문가를 병원에 보내 아픈 어린이들과 놀아주며 즐겁게 해주어서 회복을 돕고 환자의 부모나 간호사들의 노고를 덜어주기도 한다. 그리고 게임을 통해 인종차별이나 외국인 혐오 등 부당한 차별에 반대하고 인간의 존엄을 위한 관용의 중요성을 알리는 교육을 하기도 한다. 놀이 규칙이 모든 참여자에게 동일하게 적용되듯이 모든 인간은 평등하다는 것을 놀이를 통해 교육한다. 협회는 일 년에 한 번씩 독일어로 된 보드게임 신상품 중 우수한 제품을 3가지 부문으로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올해의 놀이상 심사위원들은 제품 제조업이나 게임 디자인 종사자가 아닌 업계로부터 영향을 받지 않고 자유롭게 결정을 할 수 있는 전문가로 구성된다. 그러므로 올해의 놀이 상은 독일 사회로부터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다. 독일의 많은 부모가 자녀들의 성탄절 선물로 올해의 놀이상 수상 제품을 구입하고 있다.


                                                             2020년 올해의 놀이상 수상 제품

상장 및 시상일자

시상 로고

제품 사진

제품 설명

올해의 놀이상

(2020720)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저자: Daniela & Christian Stöhr

출판사: PD-Verlag

인원: 3~5명

연령: 8세 이상

난이도: 쉬움

게임시간: 약 30분

가격: 약 40유로

전문가 놀이 부문상

(2020720)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저자: Thomas Sing

출판사: Kosmos

인원: 3~5명

연령: 10세 이상

난이도: 중간

게임 시간: 약 20분

가격: 약 13유로

어린이 놀이 부문상

(2020615)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저자: Urtis Šulinskas

출판사: Lifestyle Boardgames / Piatnik

인원: 1~4명

연령: 4세 이상

난이도: 중간

게임시간: 약 20분

가격: 약 27유로

자료: Spiel des Jahres

 

독일에는 제품의 안전 및 품질에 관련된 여러 품질 검증 마크가 있다. 장난감에 표기되는 몇 가지 안전마크를 소개해 보고자 한다.

 

external_image

CE "Communauté Européenne"(유럽 공동체)를 의미한다. CE 마크는 제품 제조업체가 EU의 모든 관련 기본 안전 지침을 준수했음을 나타낸다. 장난감의 CE 마크 부착은 법적 요구사항이며, 이를 지키지 않으면 독일에서 판매가 허락되지 않는다.

external_image

GS 인증마크는 완제품에 적용되는 비강제적인 인증마크로 제품이 독일 제품 안전법의 모든 법적 요구사항을 준수하고 있음을 나타낸다.

external_image

Blauer Engel은 친환경인 제품을 표시하며, 제품이 사용자의 건강에 무해하다는 것을 나타낸다. 예를 들어 장난감에 합성향료와 목재 방부제가 포함돼 있지 않음을 알 수 있다.

external_image

Spiel gut 인증은 장난감의 교육적인 가치, 그리고 친환경과 재료의 안전을 평가한다.

                                                                                           자료: BZgA.

 

시사점

 

BTS의 음악이 전 세계의 젊은이들을 열광케하고 인기 유튜버 망치 여사의 한식 만들기를 따라 하는 외국인들이 늘고 있다. 독일인들에게 더 나아가 전 유럽에 한국의 놀이문화를 홍보하는 것은 어떨까 상상해 본다. 우리에게도 자랑할 만한 재미있는 전통놀이가 많이 있다. 명절날 온 가족이 모여서 윷놀이를 하기도 하고 카드놀이(화투)를 하는 것도 재미있다.


독일 부모들의 보드게임 구매 요인과 올해의 놀이상 수상 제품들을 검토하면 우리 기업이 온 가족이 함께 할 수 있는 친환경적이고 창의성이 풍부한 재미있는 보드게임을 개발해 독일에 수출해 올해의 놀이상에 도전하는 것도 현실성이 없는 제안은 아닐 것이다. 만약 수상을 할 수 있다면 다음 성탄절에 많은 독일 어린이들이 선물로 받은 한국 보드게임을 가족과 함께 즐기며 행복한 성탄절을 맞이할 것이다.

 


자료: Statista, RND, Spiel des Jahres E.V., BZgA, KOTRA 프랑크푸르트 무역관 자체 자료 종합

<저작권자 : ⓒ KOTRA & KOTRA 해외시장뉴스>

공공누리 제 4유형(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KOTRA의 저작물인 (독일, 코로나 사태로 집콕하며 보드게임을 즐기는 중)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입력
0 /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