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사이트맵


Book Mark
  • 상품·산업
공유하기

유럽 대규모 크리스마스 마켓, 한국 기업에 새로운 기회 열려

  • 트렌드
  • 덴마크
  • 코펜하겐무역관 권기남
  • 2013-12-08

 

유럽 대규모 크리스마스 마켓, 한국 기업에 새로운 기회 열려

- 덴마크 비롯한 유럽 국가의 크리스마스는 추석과도 같은 개념, 선물 수요 급증 -

- 최근 덴마크의 크리스마스 선물 트렌드 숙지한다면 우리 기업에 큰 기회 -

 

 

 

 

☐ 크리스마스 때 선물주고받는 덴마크의 전통, 크리스마스 마켓이 기업에는 큰 기회

 

 ○ 크리스마스 시즌이 부엌용품이나 가정용품을 판매하는 기업에는 큰 이윤 창출의 기회임.

  - 매년 크리스마스 시기에 더 많은 상점이 일반 가구나 기업을 겨냥해 크리스마스 특별판 제품을 선보임.

  - 국내에서 크리스마스는 주로 친구들끼리 즐기는 시간이지만, 덴마크를 포함한 유럽에 크리스마스는 추석 또는 새해와 같이 대가족이 모이는 큰 명절이며 선물을 주고받는 전통은 오랫동안 이어져 온 것이라 대부분은 크리스마스 선물 구매에 많은 시간과 비용을 할애함.

 

 ○ 덴마크에서 인기있는 크리스마스용 선물

  - 온 가족이 함께 사용할 수 있는 식기, 수저, 식탁보 등의 부엌 용품 또는 수건, 목욕 비누 등의 욕실제품이 인기임.

  - 특히, 인기가 좋은 브랜드는 직접 모든 식기를 수공업으로 만드는 것으로 유명한 덴마크 식기 기업인 Royal Copenhagen, 부엌용품을 판매하는 프랑스 기업인 Le Creuset, Stelton 등이 있음.

  - 최근 크리스마스 선물용으로 새롭게 부상하는 제품은 주스 제조기, 믹서기 등임. 과거 주스 제조기는 약 500~1200달러로 대부분 부담스러운 가격이었으나, 요즘 250달러까지 떨어져 수요가 급증함.

  - 덴마크인들은 건강에 매우 관심이 많아 신선하고 질 좋은 재료로 직접 주스, 스무디 등을 만들어 마시는 것이 유행임.

 

  

 한국 기업이 타깃으로 삼을 만한 덴마크 기업

 

 ○ Imerco

  - Imerco는 부엌용품 및 가정용품을 판매하는 회사로 연 매출액 30억 달러 이상이며, 덴마크 내 약 150개의 판매점을 지니는 대형 업체임.

  - 이 업체는 올해 11월 온라인 판매도 시작했으며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매출액이 평소보다 2배 이상 크게 증가함. 이들은 크리스마스 당일 이전까지 선물 배송을 보장하는 것을 전략으로 삼음.

  - 주로 세련된 모던 디자인을 지닌 고품질 식기, 식탁보, 조리기구 등의 부엌용품을 판매하는 기업으로 한국 기업은 Imerco와의 파트너십 체결 및 거래를 고려해볼 수 있음.

 

 ○ Arnold Busck

  - Arnold Busck는 책, 학용품, 사무용품 등을 판매하는 기업으로 연 매출액 10억 달러 이상인 대형 업체

  - 이 업체의 구매 연령층은 어린 아이부터 노년층까지 다양하며 새로운 제품 개발 및 판매에 적극적임.

  - 대규모 업체이기 때문에 큰 단위로 주문하는 대형 바이어가 될 가능성이 큼. 덴마크 기업 대부분이 신제품의 경우 시장 반응을 조사하기 위해 소규모로 구매를 시작하지만, 반응이 좋으면 규모를 늘려감.

  - 현재 Arnold Busck는 고품질의 펜, 연필, 싸인펜 등 창의적이거나 실용적 디자인의 필기도구, 노트북, 플래너 등 다양한 액세서리 제품 구매에 관심이 많음.

   - 한국이 강점을 지닌 아이폰, 아이패드 커버 등에 대한 수요도 큰 편임.

 

 시사점

 

 ○ 한국 기업은 유럽 진출 고려 시 늘 유럽의 안전 규격 준수 여부를 염두해야 함.

  - 유럽연합은 EU 국가에 수입되는 모든 전자제품들이 RoHS 규격 만족을 규정으로 함.

  - 국내와 유럽의 안전 규격에 차이가 존재하므로, 한국 안전 규격을 모두 준수했다고 안심해서는 안 되며, 꼭 유럽 기준 규격 준수 여부를 확인해야 함.

 

 ○ 덴마크 시장 진출 시 덴마크 기업을 이용하면 진출이 더 수월할 수 있음.

  - 덴마크 소비자는 디자인과 트랜드에 예민함. 따라서 바로 우리 제품을 덴마크 시장에 판매하는 것보다는 덴마크 기업과의 거래 또는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현재 덴마크에서 유행하는 제품의 성격 및 디자인을 숙지하고 시장 가능성을 확인해보는 것이 권장됨.

 

 ○ 한국이 중국보다 제품 품질과 디자인 면에서 뛰어나므로 한국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증가함.

  - 최근까지도 Imerco, Arnold Busck사를 포함한 대부분의 덴마크 기업이 한국 기업보다는 중국 기업과 거래하는 것이 더 일반적이지만, FTA 체결 후 한국 제품에 대한 관심도와 선호도는 꾸준히 증가함.

  - 한국 제품이 중국 제품에 비해 가격 경쟁력은 다소 떨어지지만, 제품의 품질이 더 뛰어나 오래 사용할 수 있으므로 장기적 관점에서 한국 제품을 선호하는 추세임.

  

 Imerco, Arnold Busck AS 연락처

 

 ○ IMERCO사

  - 구매 담당자, Mr. Jorn Willemann: jw@imerco.dk

  - 전자기기 부문 담당자, Mr. Michael Jorgensen: mjo@imerco.dk

  - 부엌용품 담당자, Mrs. Pia Gotze: pgo@imerco.dk

 

 ○ Arnold Busck AS

  - 구매 담당자, Mrs. Annette Krogh: papir@busck.dk

 

 

자료원: Arnold Busck사 홈페이지, Imerco사 홈페이지, Statistics Denmark, Danish Consumer Council. KOTRA 코펜하겐 무역관

<저작권자 : ⓒ KOTRA & KOTRA 해외시장뉴스>

공공누리 제 4유형(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KOTRA의 저작물인 (유럽 대규모 크리스마스 마켓, 한국 기업에 새로운 기회 열려)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입력
0 /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