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사이트맵


Book Mark

삐꺽거리는 EU 위성항법시스템 갈릴레오

  • 경제·무역
  • 독일
  • 함부르크무역관 박인성
  • 2007-12-31

삐꺽거리는 EU 위성항법시스템 갈릴레오

- 가동시기가 당초 2008년에서 2011년, 그리고 2013년으로 다시 연기 -

- 투자비 22억 유로에서 34억 유로로 증가했지만 관련업계는 최소 45억 유로 필요 -

 

보고일자 : 2007.12.30.

박인성 함부르크무역관

park@insung.de

 

 

□ EU 갈릴레오 프로젝트, 삐꺽거려도 포기 못해

 

  8년 전 EU 갈릴레오 프로젝트가 시작될 당시 2008년도 가동을 계획했지만 컨소시엄 구성과 시험위성발사가 지연되고 비용이 계속 증가하면서 EU집행위는 갈릴레오 가동시기를 2013년으로 연기함.

  - EU 집행위는 더 이상의 갈릴레오 가동시기를 미룰 수 없다는 단호한 입장이지만 전문가는 갈릴레오 프로젝트가 복잡하고 무분별하게 설계돼 시스템지시서를 다시 배포해야 하는 등 또 다시 연기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음.

  - 현재 26개 인공위성을 쏘아 올려야 하는 갈릴레오 프로젝트 2단계지만, 아직도 인공위성을 쏘아 올릴 사업자와 어떤 로켓을 사용할지도 정하지 못하고 있음.

 

  EU 집행위는 회원국의 강한 불만에도 2013년까지 필요한 갈릴레오 설치투자비도 당초 22억 유로에서 34억 유로로 늘렸지만 관련업계는 최소 45억 유로에서 60억 유로가 필요하다는 입장임.

  - EU 집행위의 설치투자비 상향조정안에 크게 반발해온 독일은 결국 5억 유로의 추가 부담을 떠안게 됨.

  - 갈릴레오 운영을 위해서 25년간 총 140억 유로가 추가로 필요함.

 

  EU집행위는 갈릴레오 프로젝트를 위해 이미 개발비만 25억 유로를 지출한 상태라 어떠한 상황에도 프로젝트를 포기하지 않을 것임. 또한 미국이 GPS시스템을 보강한 갈릴레오와 비슷한 정확도의 GPS III를 2015년에 가동할 예정에 있어 갈릴레오 가동시기도 더 이상 연기할 수 없는 입장임.

 

□ 갈릴레오 프로젝트 개요

 

  EU의 갈릴레오 프로젝트는 현재 위성항법시스템시장을 독점하고 있는 미국의 GPS망을 보완하고 GPS와 상업용 시장에서 경쟁하기 위한 독자적인 위성항법시스템(Global Navigation Satellite System)사업. 갈릴레오 프로젝트는 27개 EU회원국 외에도 역외파트너로 중국·이스라엘·사우디아라비아·우크라이나·인도·모로코 등 9개국이 참여하고 있으며 한국도 지난 2006년 갈릴레오 프로젝트 참여협정서를 체결했음.

  - 갈릴레오 프로젝트는 Galileo Joint Undertaking European Commission와 European Space Agency(ESA)가 50%씩 공동 출자한 사업부)에서 주관하고 있음.

  - 2013년부터 가동돼 약 25년간 사용할 갈릴레오는 유럽형 민간용 위성항법시스템으로 총 27개의 인공위성과 3개의 예비위성으로 구성돼 미국의 GPS시스템과도 호환될 예정

 

갈릴레오와 GP의 주요 정보 비교

 

갈릴레오

GPS

운영사업자

EU + Esa

미국방부

참여국가

27개 EU 회원국 + 역외 9개국

미국

가동시기

이르면 2013년

1995년

인공위성

30개(27 + 3개 예비위성)

31개 (24 + 7개 예비위성)

상용화 시의 정확도

1m

약 15m

자료원 : European Space Agency(ESA)

 

갈릴레오 GPS 인공위성시스템

자료원 : Galileo Joint Undertaking(www.galileoju.com)

 

  EU 갈릴레오 서비스를 통해 2020년까지 약 15만 명의 신규 고용창출 효과가 기대되며 2020년부터 매년 2000억 유로의 매출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

  - 2005년도 세계 위성항법시스템 시장규모는 약 600억 유로로 매년 25%씩 증가해 2020년에는 2750억 유로 규모에 서비스 사용자도 약 30억 명으로 늘어날 전망임. 세계 위성항법시스템 시장의 30%를 점유하고 있는 EU는 향후 갈릴레오 시스템과 함께 시장점유율을 높여나갈 계획

 

□ 전망 및 시사점

 

 ○ 한국정부도 이미 갈릴레오 참여협정서를 체결한 이후 전담부서를 구성하는 등 적극적인 참여 움직임을 보이고 있지만 갈릴레오 위성항법시스템의 다양성 및 안정성을 확보하고 단말기 시장진출에 활로를 확보하기 위해서는 민관의 협력과 지원이 더욱 필요함.

 

 ○ EU 갈릴레오의 반사이익을 노리는 중국은 이미 갈릴레오 프로젝트에 2억 달러를 투자해 향후 증가할 갈릴레오/GPS 단말기시장 선점하려 함.

 

 

자료원 : 독일연방항공우주협회(BDL) 독일파이낸셜타임즈, 독일엔지니어협회뉴스

<저작권자 : ⓒ KOTRA & KOTRA 해외시장뉴스>

공공누리 제 4유형(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KOTRA의 저작물인 (삐꺽거리는 EU 위성항법시스템 갈릴레오)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입력
0 /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