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사이트맵


Book Mark

멕시코 자동차 및 자동차부품 제조산업

  • 국별 주요산업
  • 멕시코
  • 멕시코시티무역관 최서원
  • 2020-09-02

Advierten pérdida de empleos en 2020 si no repunta sector automotriz | Alto Nivel

 

– 2019년 멕시코 총 GDP의 3.8%, 제조산업 20.5% 지탱하는 자동차 산업 –

– USMCA 발효로 인해 글로벌→지역 중심으로 가치사슬 재편 –

 



가. 산업 특성

 

관련 정책 및 규제


  ㅇ (수입) 멕시코에서 자동차 수입을 하려는 기업 또는 개인은 수입자 등록(padrón de importadores)을 해야하며, 이 등록과는 별도로 특정 산업등록(Padrón de Sectores Específicos)을 득해야 함. 또한 수입 시 필요 서류 등의 검토를 위해 경험 있는 관세사의 자문을 받는 것이 좋음


  ㅇ (관세율 및 중고차 수입허가) 자동차 산업의 경우 관련 부품 및 완성차 수입 관세율은 0~20% 범위로, 자동차 부품의 경우 무관세, 승용차 수입의 경우 20%의 관세가 붙음. 중고차 수입 시 관세율은 50%임. 일부 특정 부품의 경우 연방경제부의 사전 수입허가를 받아야하며, 중고차 수입의 경우 연방재무부 고시가격(Precio Estimado) 범위를 충족해야 함

 

  ㅇ 멕시코표준규격(NOM; Normas Oficiales Mexicanas) 멕시코 내 자동차 상용화 및 판매를 위해서는 일련의 NOM을 충족해야 하는데, 자동차 안전벨트 사양 및 테스트 방법을 규정한 NOM-119-SCFI-2000, 탄화수소, 일산화탄소 등 배기가스 최대 허용 배출에 대해 규정한 NOM-076-SEMARNAT-2011, NOM-044-SEMARNAT-2006 등이 있음


  ㅇ (관련 정책 및 인센티브) 멕시코 정부는 제조업 진흥 및 수출 장려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 중

프로그램명

내용

IMMEX

(제조 마킬라도라 수출서비스산업 진흥 프로그램)

수출을 목적으로 하는 제품을 생산하는 기업 또는 수출 관련 서비스 제공업체가 수출상품 제조를 위해 사용되는 다양한 재화를 임시로 수입할 때, 일반수입세(IGI), 부가가치세(IVA), 경우에 따라 상계관세의 납부를 면제해주는 프로그램으로, 이 프로그램의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미화 50만 달러 또는 이에 상당하는 외화 금액을 초과하는 연간 매출을 등록하거나 수출상품이 전체 매출의 10% 이상이어야 함

PROSEC

(산업부문별 진흥프로그램)

수출 여부와 관계 없이 특정 산업의 생산공정에 투입하기 위한 기계, 장비, 부품, 소재 등에 대해 0~7%의 저관세를 부과하는 제도로, IMMEX와 동시에 신청 및 적용이 가능함

Rule 8

내수 혹은 수출 여부와 관계없이 멕시코의 해당 HS CODE 제품이 국내에 부족하거나 국내 제품의 품질 미달 시 해당 HS CODE 98류로 변경하여 특혜관세 적용을 허가하는 제도로, 동 혜택을 적용 받기 위해서는 기업이 PROSEC을 취득하거나 임시수입의 경우 IMMEX를 보유하고 있어야 함

 

주요 기업 현황

 

  ㅇ 멕시코 전역에는 총 32개의 승용차 및 경량트럭 완성차 제조 기업들이 진출해 있으며, 이들 중 대부분이 글로벌 기업으로, General Motors, Nissan, Chrysler, Kia, Volkswagen, Ford, Honda, Audi, BMW 등이 진출 해 있음

    - 2019년 기준 멕시코에서 가장 많은 완성차를 생산한 기업은 GM(23%), Nissan(18%), Chrysler(15%), Volkswagen(12%), KIA(8%) 순임


  ㅇ 이들 기업은 저렴한 노동력과 가격 경쟁력 확보가 가능한 점, 그리고 북미와 중남미 사이에 위치한 지리적 이점을 멕시코 진출 사유로 꼽고 있음

 

멕시코 진출 주요 완성차 기업 공장 위치

external_image

자료: KOTRA 멕시코시티무역관 가공

 

  ㅇ 자동차 부품 기업의 경우 멕시코 전역에 2,041여개의 기업이 있으며 이들 부품 기업은 내수 및 글로벌 시장의 수요를 충족하고 있음


  ㅇ 잘 알려진 주요 부품 기업으로는 Aptiv, Yazaki, Bocar Group, GIS, Nemak, Hitachi, Johnson Controls, Federal-Mogul, Forza Global Solutions, Magna, Industrias Cazel, Mikel’s, Meritor, Metalsa, PPG, Rassini, SAG, Bosch, Condumex, Sisamex, Visteon, Vitro 등이 있음

 

주요 자동차 부품 기업

승용차 순정부품 기업

external_image

애프터마켓용 부품 기업

external_image

중대형 자동차 부품 기업

external_image

자료: KOTRA 멕시코시티무역관 가공

 

최신 기술 동향

 

  ㅇ 멕시코에는 대부분의 글로벌 완성차 기업 및 계열사들이 진출해 있으며 전 세계 제4위의 자동차 수출국으로, 자동차 및 자동차 부품 산업의 글로벌 트렌드에 밝음


  ㅇ 최근 자동차 산업에서 두드러진 동향은 콤팩트한 승용차 및 SUV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는 점으로, 특히 미국에서 이들 차량의 수요가 높아진 점이 멕시코에서 생산 증대로 이어지고 있음

    - 멕시코에서 생산되는 차량 10대 중 9대가 수출용으로, 이 중 7대는 미국향 수출임


  ㅇ KOTRA 멕시코시티무역관이 멕시코 자동차산업협회(AMIA)와 인터뷰한 결과에 따르면, 최근 몇 년간의 주요 트렌드는 자동차 산업에서도 기술적인 혁신이 가장 중요하다는 점으로, 소비자들의 기대가 점점 높아지고 있어 자동차에 장착되는 소프트웨어나, 자동차 간의 커넥션 개발에 대한 투자가 증가하고 있다고 함


  ㅇ 또한 하이브리드, 전기자동차에 대한 수요 및 생산이 높아지고 있으며, 멕시코에서도 이러한 모델들을 생산하여 상용화 하고 있음

     - 하이브리드, 전기 차 중 가장 많이 판매되는 종류는 풀 하이브리드(93.6%)이며, 플러그인 하이브리드(5.2%), 전기차(1.2%)가 그 뒤를 이음

     - 하이브리드 및 전기차 수요는 교통량이 많은 멕시코에서 효율적인 연료 소비 방식을 누릴 수 있다는 점이 장점으로 꼽히며, 배기가스 검사료가 들지 않거나 고속도로 통행료 할인 정책 등의 인센티브도 존재함

 

  ㅇ 자동차 부품의 경우에도 역시 하이브리드, 전기차 관련 혁신 부품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으며, 좀더 친환경적이고 연료 소비 시 효율적인 스마트 부품들이 유망함. 또한 자동차 경량화를 위해 가벼운 제품이나 연료 효율이 높고 배터리 성능이 높은 부품들이 선호됨. 최근 몇 년간의 트렌드를 보면 주로 조향 및 서스펜션 시스템 관련 부품의 수요가 높았으며, 엔진오일 필터, 거울, 에어컨 등의 부품도 꾸준한 수요를 보임

 

주요 이슈

 

(1) USMCA 발효


  ㅇ 지난 2020년 7월 1일, NAFTA를 대체하는 USMCA 체제가 출범하여 자동차 산업의 경우 원산지 규정(역내가치비율 및 노동가치비율)이 강화됨


  ㅇ 자동차 생산에 사용되는 철강 및 알루미늄의 70%는 북미지역 생산품이어야 함


  ㅇ 또한 노동가치비율 규정이 신설되어, 자동차부품 생산인력 임금이 부가급부를 제외한 시간당 16달러 이상이어야 무관세 혜택 적용 가능


[참고] USMCA 자동차 원산지 규정

  ◦ 역내가치비율(RVC), 철강·알루미늄 북미산 비중, 노동가치비율(LVC)을 모두 충족해야 무관세 혜택 적용 가능

    - (역내가치비율) 75% 충족

      * 일반 RVC외에도 자동차부품을 핵심부품(core parts), 주요부품(principal parts), 상호보완부품(complementary parts)으로 나누어 각 범주에 대한 의무규정을 정의

<USMCA 원산지 규정> * 부품 규정은 승용차·경트럭 기준

RVC

핵심부품

주요부품

상호보완부품

75%

75%

70%

65%

 

    - (철강·알루미늄) 북미산 70% 사용

    - (노동가치비율) 시간당 16달러의 임금의 근로자가 차량의 40%(승용차)~45%(경트럭·중량트럭)를 생산하도록 요구

 

(2) 코로나19로 인한 타격


  ㅇ 멕시코 정부는 지난 4~5월 간 코로나19로 인한 보건 비상사태(Emergencia Sanitaria) 선포 및 대대적인 사회적 격리, 필수업종을 제외한 전 분야 경제 봉쇄를 단행 함


  ㅇ 자동차 산업의 경우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필수산업에 해당하지 않아, 3월 말부터 6월 말까지 두 달 이상 조업이 불가하였음

     - 보건 비상사태와 별도로 3월부터 중국산 부품 공급망 단절로 인해 생산 조립에 차질이 있었던 상황임


  ㅇ 4월과 5월 자동차 판매규모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64.5% 및 59% 하락하였으며, 생산량도 전년동기 대비 각각 98.8%, 93.8% 하락하여 역사상 최저 실적을 기록함


  ㅇ 2020년 상반기 자동차 판매는 전년 동기 대비 31.9% 하락한 436,455대에 그쳐, 2011년 이후 최악의 실적을 기록하였고 생산량도 전년 동기 대비 40.8% 감소함


  ㅇ 멕시코 자동차딜러협회(AMDA)에 따르면 자동차 오프라인 판매 매장도 계속적인 격리 조치로 인해 당분간 매장 폐쇄가 불가피한 바, 이들은 온라인 채널을 통한 판매 및 고객의 가정에 직접 납품을 하는 식으로 영업 및 판매전략을 변경함


  ㅇ 멕시코 및 멕시코 자동차 주요 수출국인 미국의 경기 불황이 장기화 되면서 2019년의 수준을 회복하기까지는 2024년 혹은 2025년까지도 오랜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전문가들은 전망하고 있음

 

나. 산업의 수급 현황

 

투자


  ㅇ 2019년 기준 자동차 산업에 대한 투자 규모는 총 74억 달러 규모로, 멕시코 총 외국인직접투자(FDI) 중 22%를 차지, 멕시코 제조업 투자 중 47%를 차지함. 승용차 및 경량트럭 제조업이 가장 많으며, 자동차 부품 제조업이 그 뒤를 이음


  ㅇ 자동차 산업은 투자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2017년부터 USMCA로 인한 불확실성 및 2018년 정권교체로 인해 대체적으로 투자자의 신뢰도 하락 및 시장 불안정을 겪고 있으나, 경제 전문가들은 USMCA의 발효로 인해 투자가 재촉진될 가능성이 있다고 평가하고 있음

 

2015-2019년 멕시코 자동차 분야 외국인직접투자 규모

(단위 : 백만 달러)

연도

2015

2016

2017

2018

2019

승용차 경량트럭 제조업

3,357.3

2,707.0

3,880.4

3,332.6

4,290.8

자동차 부품 제조업

3,520.4

2,728.1

3,905.4

4,363.1

3,118.6

자동차 관련 산업 투자규모

6,877.7

5,435.0

7,785.8

7,695.7

7,409.5

자료: 멕시코 연방경제부(Secretaría de Economía)

 

생산


  ㅇ 멕시코 자동차 생산규모는 2015년에 비해 2019년 54%의 성장률을 기록, 자동차 부품은 동 기간 동안 47%의 높은 성장률을 보임

     - (자동차) 2019년 기준 자동차 총 생산량은 375만 대로, 이 중 42%가 SUV로 가장 많이 생산됨

     - (자동차 부품) 자동차 부품 중 가장 많이 생산된 제품은 엔진(21%)으로, 그 뒤를 전기전자제품(19%) 및 변속기(12%)가 이음

 

2015-2019년 멕시코 자동차 생산규모

(단위 : 백만 페소)

연도

2015

2016

2017

2018

2019

승용차 및 경량트럭 제조

1,056,680.7

1,182,025.7

1,452,188.2

1,552,692.9

1,630,844.1

- 승용차 SUV

759,334.0

864,838.3

1,104,221.2

1,183,405.7

1,219,355.0

- 경량트럭 트랙터

297,346.7

317,187.4

347,967.1

369,287.2

411,489.1

자동차 부품 제조

750,746.2

877,752.7

991,441.8

1,074,232.9

1,102,568.5

- 엔진 부품

167,216.0

201,864.1

213,525.5

232,591.8

232,394.3

- 전기전자제품 부품

130,054.5

155,029.0

174,642.8

191,378.4

206,112.5

- 변속기 부품

86,068.2

107,147.1

122,205.9

134,305.6

126,907.2

- 좌석 내부 부품

69,074.8

75,743.6

81,053.8

83,480.7

87,426.9

- 다이캐스팅 부품

57,134.7

64,425.0

76,579.7

82,125.4

86,372.5

- 조향 서스펜션

53,909.2

62,299.7

75,048.1

81,655.0

82,807.6

- 브레이크

16,909.5

19,573.2

22,354.1

25,110.9

24,728.1

- 기타 부품

170,379.2

191,671.0

226,032.0

243,585.1

255,819.4

자료: 멕시코 통계청(INEGI)

 

내수판매


  ㅇ 멕시코 통계청(INEGI) 데이터에 따르면 멕시코 내 자동차 판매는 2015년 이래로 꾸준한 증가를 보였으며 2019년에는 2015년 대비 61%의 성장률을 기록

    - (자동차) 2019년 기준 멕시코 내 승용차 판매대수는 132만 대로, 이 중 66%가 수입 자동차, 34%가 멕시코에서 생산된 자동차 임

    - 가장 많은 판매량을 기록한 브랜드는 Nissan(20.3%)이며, 그 뒤를 GM(16.1%), Volkswagen(10.9%), Toyota(8%), KIA(7.3%)이 차지함

    - (자동차 부품) 자동차 부품의 경우 엔진, 전기전자제품, 변속기, 좌석 및 내부 악세서리 부품 등으로 판매량이 높았음


2015-2019년 멕시코 자동차 판매규모

(단위 : 백만 페소)

연도

2015

2016

2017

2018

2019

승용차 및 경량트럭 제조

1,047,330.9

1,176,918.5

1,447,610.2

1,570,653.8

1,626,666.8

- 승용차 SUV

749,943.3

863,889.4

1,101,209.1

1,190,052.8

1,210,518.8

- 경량트럭 트랙터

297,387.6

313,029.0

346,401.1

380,600.9

416,148.0

자동차 부품 제조

752,735.6

875,879.8

987,390.7

1,069,666.7

1,100,074.9

- 엔진 부품

167,765.8

201,477.3

213,542.2

232,381.9

232,468.2

- 전기전자제품 부품

129,954.2

154,507.3

175,259.3

192,285.8

206,707.5

- 변속기 부품

88,148.0

107,023.4

118,770.3

129,442.6

125,885.2

- 좌석 내부 부품

69,211.2

75,762.3

81,187.7

83,000.4

86,873.9

- 다이캐스팅 부품

56,708.2

64,896.5

77,339.0

83,098.1

86,739.5

- 조향 서스펜션

54,767.0

63,176.0

75,517.8

82,565.3

82,807.7

- 브레이크

16,346.7

19,414.1

21,936.9

24,857.1

24,443.8

- 기타 부품

169,834.6

189,622.8

223,837.3

242,035.5

254,149.1

자료: 멕시코 통계청(INEGI)

 

수출입


  ㅇ 2019년 기준 자동차 산업의 교역은 전년 대비 소폭 하락하여 수출 3% 감소, 수입 1% 감소함

    - (자동차) 2019년 주요 수입국은 미국(30.5%), 일본(16.2%), 중국(10.9%), 인도(9.2%), 대한민국(6.5%) 순이며, 주요 수출국은 미국(71.4%), 독일(10.6%), 캐나다(4.4%), 브라질(1.7%), 이탈리아(1%) 순임

    - (자동차 부품) 2019년 자동차 부품 주요 수입국은 미국(54.6%), 중국(10.7%), 독일(6.9%), 대한민국(6.2%), 일본(6%) 순이며, 주요 수출국은 미국(82%), 캐나다(5.2%), 브라질(3.3%), 중국(2.6%), 독일(1.5%) 순임

 

2017-2019년 멕시코 자동차 수출입 규모

(단위 : 백만 달러)

external_image

 자료: 멕시코 중앙은행(BANXICO)

 

다. 진출 전략

 

□ SWOT 분석

강점(Strength)

약점(Weakness)

ㅇ 멕시코는 USMCA를 포함하여 세계 각국과의 무역협정, 관세 혜택을 누리는 국가로 자동차 산업에 있어 경쟁력 있는 지역임

ㅇ 자동차 제조업에 관하여 오랜 역사를 자랑하며 젊고 저렴한 노동인력을 보유하고 있음

ㅇ 멕시코 전역에 주요 글로벌 자동차 및 자동차 기업들이 기진출 해 있어 산업클러스터 등의 활용이 가능함

ㅇ 외국인직접투자 혹은 자동차 조립을 위한 구입 관련 연방정부 및 지역정부의 다향한 인센티브 존재

USMCA 도입으로 인한 원산지 규정 강화로 역내가치비율을 75%까지 맞춰야 하며, 자동차 생산에 이용되는 철강 및 알루미늄도 북미에서 70% 이상을 조달해야 함

ㅇ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불황으로 인해 신차 구매율이 감소하고 있으며, 2021년 말까지 회복이 더딜 것으로 전망

기회(Opportunities)

위협(Threats)

USMCA로 원산지규정 준수를 위해서는 역내 부품 조달이 필수인 바, 자동차 산업에 대한 외국인 직접투자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

ㅇ 로컬 공급자들은 점점 더 외국 기업들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있으며, 어려운 공정 프로세스 등에 대한 노하우를 공유하고 있으므로 국내 기업 간의 기술 개발 및 지식 공유에 도움이 됨

ㅇ 멕시코의 중하위 소득 가정도 자동차 담보대출을 받을 수 있게 되었으며, 공식 일자리 비율이 증가하고 금융 개혁으로 인산 유연한 신용대출로 인해 자동차 구입 가능성이 높아지게 됨

ㅇ 코로나19 대유행으로 멕시코 및 미국 경제에 심각한 영향을 미쳤으며 국내 내수수요 감소 및 미국 경제불황의 장기화는 신차 구매 수요 감소로 이어짐

USMCA에 따른 노동가치비율 충족, 즉 임금 인상에 대한 부담은 생산라인 자동화를 필요로 하게 될 것이고 이는 노동자들의 정리해고로 이어지게 될 것임

ㅇ 노동자들의 권리 보장, 노조의 협상력 강화 등으로 인한 운영상의 비용이 증가하게 됨

 

유망 분야


  ㅇ (온라인 영업 및 판매) 자동차 부문의 전자상거래 분야는 코로나19를 계기로 급속히 성장함. 2019년에는 단 5%만이 온라인 판매로 이뤄졌는데, 코로나19를 계기로 오프라인 판매장이 폐쇄되고, 감염에 대한 두려움으로 고객들이 매장에 직접 가는 것을 꺼려하면서 온라인 판매율이 15%까지 성장함. 자동차 부품의 경우에도 지난 3년 간 꾸준히 온라인 판매가 증가하고 있음


  ㅇ (하이브리드 및 전기자동차) 동 자동차는 2016년에 비해 2019년 매출이 3배 이상 증가하여 2016년에는 단 8,265대에 그치던 것이 2019년에는 25,608대의 판매를 기록함(그러나 아직 전체 자동차 시장에서 하이브리드 및 전기 자동차의 비율은 미미함. 2019년 기준 1.9%를 차지) 이러한 수요는 환경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오염 배출을 줄이고자 하는 인식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임


  ㅇ (자동차 및 부품의 경량화) 연비 효율화 등의 이유로 점점 더 많은 기업들이 자동차를 경량화 하기 위한 연구개발에 집중하고 있음. 따라서 가벼우면서도 품질이 우수하고 내구성이 긴 자동차 부품들이 유망할 것으로 판단됨

 

자료 : 멕시코 자동차산업협회(AMIA), 멕시코 자동차딜러협회(AMDA), Expansión, El Financiero, El Economista, Forbes, Banxico, 멕시코 연방경제부(Secretaría de Economía), 스페인 대외무역청(ICEX), 멕시코 통계청(INEGI), Revista Comercio exterior, Fitch Solutions, 멕시코 자동차부품협회(INA), Deloitte, KOTRA 멕시코시티무역관 보유 자료 종합

<저작권자 : ⓒ KOTRA & KOTRA 해외시장뉴스>

공공누리 제 4유형(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KOTRA의 저작물인 (멕시코 자동차 및 자동차부품 제조산업)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국가별 주요산업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입력
0 /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