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사이트맵


Book Mark

JCK 2016 보석전시회 참관기

  • 현장·인터뷰
  • 미국
  • 로스앤젤레스무역관 최종우
  • 2016-06-13

 

JCK 2016 보석전시회 참관기

- 새로운 소비자 공략으로 수출 돌파구를 찾다 -

     

     

     

□ JCK 전시회 개요

     

 ○ 전시회명: 2016년 미국 라스베이거스 보석 전시회(JCK Las Vegas 2016)

 

 ○ 전시기간: 2016년 6월 3일(금)~6일(월), 4일간

 

 ○ 개최 주기: 매년(1992년 최초 개최, 2016년 25회 개최)

 

 ○ 장소: 미국 라스베이거스 Mandalay Bay Convention Center

 

 ○ 주최: Reed Exhibition

 

JCK 2016 전시장 입구

자료원: KOTRA 로스앤젤레스

          

□ 한국관 운영 현황

 

 ○ 부스 위치: Mandalay Bay South Convention Center, Bayside 1층, Passport관

 

 ○ 부스 규모: 총 1600square feet, 16개 부스(1개 홍보부스 포함)

 

 ○ 참가기업: 10개사

 

 ○ 한국관 운영: KOTRA, 한국귀금속가공업 협동조합연합회(KOFJI)

 

JCK 2016 한국관

 

자료원: KOTRA 로스앤젤레스

     

□ 경쟁국 참가 현황

 

 ○ 태국, 독일, 인도, 홍콩, 일본, 이스라엘 등 다양한 국가들의 국가관들이 전시 참가

  - 홍콩이 200여 개사로 가장 큰 국가관으로 참가해 JCK에서도 전시관 1개 규모로 참가

  - 주얼리 수출강국인 태국(57개사), 터키(52개사), 인도(56개사) 등이 각각 50개사 이상 규모로 전시 참가

  - 그 외, 스리랑카 11개사, 일본 13개사, 캐나다 7개사, 멕시코 16개사, 독일 14개사 등 참가해 금, 은 등의 귀금속 주얼리 제품뿐 아니라 다양한 보석(Gemstone)들을 홍보 및 판매하고 있음.

  - 이스라엘의 경우, 다이아몬드 전문 36개사로 구성된 다이아몬드 국가관을 운영하고 있으며, 캐나다 또한 다이아몬드 수출 강국의 특성을 살려 다이아몬드로 전문화된 국가관을 운영하고 있음.

     

경쟁국 국가관

자료원: KOTRA 로스앤젤레스(왼쪽 상단부터 터키, 인도, 일본, 태국)

     

□ 미국 보석시장 전망

 

 ○ 미국 경기회복 전망으로 주얼리 시장 동반 성장 전망

  - 길었던 경기침체 끝, 미국의 경기 회복이 기대됨에 따라 2016년 미국의 주얼리 시장은 전년대비 3%, 전체 655억 달려 규모로 예측됨.

  - 2010년부터 2015년까지 연간 2%씩 성장. 2020년 까지 연간 6.7% 성장해 2020년에는 약 80억 달러 규모로 성장 전망됨.

 

 ○ 미 주얼리 시장의 주요 품목, Fine Jewelry

  - 미 주얼리 시장은 Custom 주얼리 또는 패션 주얼리로 불리는 저가 시장과 귀금속과 보석제품이 주를 이루는 시장, 고가의 파인 주얼리 시장으로 구분

  - 금, 은 등의 귀금속과 다이아몬드를 포함한 파인 주얼리 판매는 전체 주얼리 산업 매출의 84%를 차지하는 주요 품목임.

  - 파인 주얼리 부분 주요 제품들은 귀걸이(32%), 반지(30%), 목걸이(24%), 팔찌(12%)로 유행에 민감하지 않고 합리적인 가격의 중·고가 제품들이 인기

  - 파인 주얼리 부분 인기 소재로는 금(36%)으로, Yellow Gold 수요는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고 있음. 플래티넘(32%)의 경우, 결혼 예물로 가장 많이 선호

     

□ 2016년 보석 트렌드

 

 ○ 올해의 유행 컬러 Rose Quartz와 Serenity

  - 유행 색상을 선정하는 Pantone사에서 올해의 색상으로 연한 분홍색인 Rose Quartz와 하늘색인 Serenity를 선정

  - JCK 2016에서도 Rose Quartz와 맑은 파란색의 Turquoise, Blue Topaz 디자인의 주얼리 제품들 대거 선보임.

  - 소재 부분에서도 재작년에 이어 분홍빛의 Rose Gold 제품들이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으며, 꾸준한 수요가 예상됨.

     

 ○ 얇게 또 가볍게! 여러 제품 착용으로 다양한 효과

  - 얇고 긴 체인에 포인트를 준 목걸이를 여러 개 착용하거나 길이가 다른 얇은 체인의 목걸이를 3~4개까지 한 번에 착용하는 것이 최근 유행 트렌드로, 다양한 제품을 활용해 매번 다른 느낌을 줄 수 있다는 것이 특징

  - 반지 제품도 Yellow Gold, 은 또는 화이트골드 등의 다양한 색상의 소재를 여러 개 겹쳐 착용하는 'Stacking' 트렌드가 이어지고 있으며, 중량이 가벼운 제품들을 활용

 

 ○ 모던한 비대칭 디자인, 아기자기한 동화적인 느낌의 whimsical 디자인 유행 예감

  - 기존 전통적인 파인 주얼리 디자인은 대부분이 대칭을 잘 맞춘 제품들이 대부분이었으나, 최근 모던한 느낌의 비대칭 디자인 제품들에 대한 수요 증가

  - 극과 극의 느낌을 줄 수 있는 두 가지 색상이나 각기 다른 모형의 보석을 사용, 비대칭 디자인으로 모던한 느낌을 살리는 것이 특징

  - 코끼리, 원숭이, 나비 등 다양한 동물 및 곤충 디자인을 부각시키는 아기자기하고 동화적인 디자인의 제품들은 마스코트처럼 착용하거나 개성을 표현하는데 효과적으로, 젊은 소비자들 사이에서 인기

 

 ○ 주얼리도 웨어러블 시대

  - TAG Heuer, Casio, Mondaine, Tissot 등의 유명 시계 브랜드들도 스마트워치를 출시

  - 운동량, 수면 상태, 칼로리 소모 등을 기록해 스마트폰 앱을 통해 건강관리가 가능하면서도 스타일을 살리고, 패션 아이템으로 다양한 개성 연출 가능

  - Ringly Dive Bar Tech Ring 등 반지, 목걸이, 팔찌 등 다양한 형태의 웨어러블 주얼리들은 착용한 개개인의 패션감각을 돋보이게 하는 디자인으로 기술보다는 디자인에 민감한 패션 소비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음.

          

□ 시사점

     

 ○ 타깃 소비자층의 취향과 구매패턴을 파악하라

  - 9.11 테러 이후 장기간 지속된 미국의 경기침체로, 소비자들의 주얼리 구매패턴 급변해 저가의 패션 주얼리와 고가의 파인 주얼리로 양극화가 심화됨.

  - 저가의 패션 주얼리는 빠른 유행의 변화에 맞추어 트렌디한 제품들로, 활용 시즌이 짧은 것이 특징

  - 파인 주얼리는 유행에 민감하지 않지만 고가에 부담스러울 수 있는 화려한 디자인으로, 올드한 느낌이 대부분

  - 우리 기업들이 타깃할 수 있는 중상층 소비자들은 유행에 민감하지 않고 합리적인 가격의 독특한 디자인의 제품들을 선호하며, 개성에 맞추어 customize할 수 있는 디자인 선호

     

 ○ 새로운 젊은 소비자층을 확보하라

  - 밀레니얼 세대를 포함한 젊은 소비자들은 스마트폰, 아이패드, 스마트 워치 등 다양한 IT 제품 구입에 더 관심을 갖고 있어, 고가의 파인 주얼리 제품에 대한 관심 저조

  - 젊은 소비자층의 관심을 받기 위해서는 부담 없는 가격과 젊은 디자인의 제품라인 구성 필요

  - 젊은 소비자들에게는 중·고가의 파인 주얼리는 럭셔리 시작이 될 수 있으며, 제품 특성상 결코 한 번의 구매로 끝나지 않아 새로운 소비자층 확보는 평생고객 확보로도 연결 가능

           

 ○ 바이어 인터뷰

  - JCK를 방문한 한 바이어는 지난 28년간 태국 업체들과의 거래 경력, 18년간의 중국 업체들과 거래경험이 있다고 밝힘. 그는 한국산 제품 경력은 5년 밖에 되지 않았으나 한국산 주얼리 제품들이 가격과 품질면에서 대단히 만족스럽다고 함.

  - 한국관에 참여하는 기업들도 우수하고 뛰어난 제품들이지만, 아직 접해보지 않은 다양한 한국 제품과 기업들을 만나보기를 희망한다며 큰 관심을 보임.

  - 다년간 한국관에 참가해온 A사에 의하면, 한국 기업들은 유행에 민감하고 대응이 빠른 것이 장점으로, 짧은 리드타임에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는 것에 독보적이라고 함.

  - 그러나 가격경쟁력에서는 주요 경쟁국인 중국, 태국, 터키, 인도 등에 비해 열등한 위치에 있어 가격경쟁력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함을 강조

  - 한국보다 인건비가 낮은 태국, 인도, 터키 등의 세공 기술력이 한국과 비등한 수준으로 향상돼 한국 디자인으로 해외생산을 하는 것도 가격경쟁력을 키울 수 있는 주요 방안임.

     

 

자료원: Instore Magazine, 전시회 현장 인터뷰, KOTRA 로스앤젤레스 무역관 자료 종합

 

<저작권자 : ⓒ KOTRA & KOTRA 해외시장뉴스>

공공누리 제 4유형(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KOTRA의 저작물인 (JCK 2016 보석전시회 참관기)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입력
0 /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