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사이트맵


Book Mark

체코, 자동차시장에 새로운 움직임이 감지되고 있다.

  • 현장·인터뷰
  • 체코
  • 프라하무역관 김수현
  • 2013-10-11

 

체코, 자동차시장에 새로운 움직임이 감지되고 있다.

- 2020년까지 수백 개의 CNG 충전소 건설 -

- 체코와 주변국의 블루오션 -

 

 

 

□ 체코의 CNG 시장

 

 ○ 대체연료로 획기적인 비용절감 효과를 가져오는 압축천연가스(CNG)산업은 전 세계적으로 발전하고 있고 체코에서도 최근 빠르게 발전 중임.

  - 2013년 등록된 천연가스차량(NGV) 수는 전년 대비 약 45% 증가해 5800대에 달했음.

 

 ○ 정부는 NGV 차량 지원 정책으로 2011년까지 가스 연료에 소비세 면제 혜택을 주었고 이후 2020년까지 수백 개의 CNG 충전소를 건설할 것을 공급업체들과 계약했음.

 

 ○ 다수의 가스공급업체와 EPC업체들이 일반인 사이에서 인지도를 높이고 친환경적인 자동차를 더 많이 사용하도록 자비와 노력을 투자하고 있어 교통사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음.

 

 ○ 주요 승용차 제조업체는 천연가스 차량 수요를 반영해 자사 브랜드의 CNG 차량 시리즈를 공급함.

 

 ○ 체코 우체청, Vitkovice와 같은 다수 기업이 기업 차량에 대체연료 사용을 고려하기 시작했음.

 

□ 전망 분야

 

 ○ NGV 시범사업에서 가장 큰 비용절감효과가 예상되는 분야는 대중교통분야

  - 정부는 특히 도시와 교외의 CNG 버스 운행에 세제 혜택 및 기타 지원을 할 것임.

  - 정부는 가장 기후가 나쁜 3개 지역에 CNG버스 지원 예산으로 약 5000만 달러를 준비함.

 

 ○ 현재 체코에는 충전소 네트워크가 충분하지 않아 이를 개발하기 위해 투자가 이뤄짐.

  - 대도시를 중심으로 개인 충전소를 구축할 최대 파트너에 투자의 초점이 맞춰짐.

  - 투자자들은 체코 공화국에 400개의 충전소를 구축할 예정이고 몇몇 주유소 체인은 자사의 영업구역에 압축천연가스(CNG) 충전소를 짓는 조건을 흥정하기 시작했음.

 

□ Vermex사와의 인터뷰

 

 ○ Vemex사의 마케팅 이사는 "체코 시장은 천천히 발전해왔지만, 2년 전에 그 상황이 급변했습니다. 우리는 투자로 지원되는 프로모션을 준비하고 있는데, 수요에 영향을 미칠 것을 기대합니다. 뿐만 아니라 CNG 붐이 예상되는 구소련 국가에서도 체코와 유사하게 개발이 전개될 것으로 전망되며, 우리는 한국 기업이 그 지역으로 사업에 진출하도록 도울 수 있습니다"라고 언급함.

 

 ○ 가장 적극적으로 CNG 개발을 지지하는 체코 기업 Vemex는 2014년과 2015년에 40~50개의 충전소를 구축할 예정임.

  - Vermex는 독일부터 러시아까지 중동부 유럽의 많은 나라에서 CNG 차량의 판촉을 위해 "Blue corridor"라는 프로젝트를 준비하고 있음.

  - 이 프로젝트로 모스크바-민스크-바르샤바-베를린-프라하의 왕복 4800km 길을 따라 CNG자동차의 릴레이 경주가 실시됨.

 

 □ 한국 업체의 진출 가능분야와 관련 행사

 

 ○ 한국 기업은 현지 CNG 수요의 혜택을 누릴 기회가 있음.

  - CNG 인프라 개발을 위해 특수 열교환기, 밸브, 압축기, 디스펜서 등이 필요하고 또한 CNG 차량 시리즈와 CNG키트(kit)의 수요도 있음.

  - 몇몇 주요 CNG 관련 업체들은 체코에서 CNG의 인지도를 늘리기 위해 현대자동차와 같은 파트너에 대대적 홍보를 제안함.

 

 ○ KOTRA 프라하 무역관은 한국 기업이 체코 NGV시장 개발에 참여하고 공급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현지 주요 업체와 함께 CNG 관련 행사를 준비 중임.

 

 

자료원: KOTRA 프라하 무역관 자체 인터뷰 및 자료정리

<저작권자 : ⓒ KOTRA & KOTRA 해외시장뉴스>

공공누리 제 4유형(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KOTRA의 저작물인 (체코, 자동차시장에 새로운 움직임이 감지되고 있다.)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입력
0 / 1000